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로 설정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사이트맵

>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33회 2020년 하반기 ...
‘제32회 2020년 상반기 ...
‘제31회 2019년 하반기 ...
 
HOME > 국내시장정보 > 정책
[환경부]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확진
이름 관리자 waterindustry@hanmail.net 작성일 2021.02.22 조회수 44
파일첨부

[환경부]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확진

 

 

환경부(장관 한정애)와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야생조류 조류인플루엔자 예찰 과정에서 수거·채취한 야생조류 폐사체, 분변 및 포획개체 시료를 검사한 결과, 지난 2월 11일~2월 18일 간 H5N8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25건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지난해 10월 첫 발생 이후 올해 2월 18일까지 누적 건수는 197건이며, 폐사체에서 가장 높은 비중으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확인된 것으로 조사되었다.

지역별로는 △경기39건 △강원36건 △경남24건 △경북18건 △전남15건 △전북14건 △충남13건 △충북11건 순이다.

 

한편, 전국의 주요 철새도래지 예찰결과 및 야생조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검출지역 철새조사 결과에 따르면 철새들이 북상하기 위한 초기 이동이 감지되고 있다고 밝혔다.

 

위치추적기를 부착한 조류 이동경로 확인 결과 부산에서 인천 강화로, 일본 도야마현 등으로 북상하는 고방오리 일부 개체가 확인됐다. 

 

겨울 철새 이동 상세 현황은 2월 19일부터 3일간 시행되는 2월 조류동시센서스를 통해 확인되며, 그 결과는 관계기관 등과 공유할 예정이다.

 

환경부와 농림축산식품부는 야생조류 및 가금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이 지속되고 있어 철새도래지에 대한 예찰과 농장 내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유입 방지를 위한 방역에 총력 대응 중이며, 겨울 철새의 완전한 북상이 이뤄질 때까지 경각심을 가지고 적극 대응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장성현 환경부 야생조류 AI 대응상황반 팀장은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지속 발생하는 상황으로 예찰을 통한 폐사체 조속 수거·처리 및 출입 통제 등 확산 저지에 집중하고 있다"라며, "철새도래지 출입 자제 및 폐사체 등 확인 시 방역 당국에 즉시 신고하는 등 확산 예방에 동참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기중 농식품부 조류인플루엔자방역과장(국내방역반 반장)은 "전국 곳곳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항원이 지속 검출되고 있어 가금농장 추가 발생이 우려되는 매우 엄중한 상황"이라며, "가금농장은 외부 사람·차량의 출입을 최대한 금지하고, 축사 진입 전 장화 갈아신기, 생석회 벨트 구축, 전실 소독 등 차단방역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www.waterindustr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글 [환경부] 탄소중립의 디딤돌 '친환경 바람' 만든다
다음글 [환경부] 4대강 조사평가 기획·전문위원회 2기 출범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센터장 : 배철민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삼전동 72-3 유림빌딩 5층 TEL (02) 3431-0210   FAX (02) 3431-0260   E-mail waterindustry@hanmail.net
COPYRIGHT(C) 2012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