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로 설정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사이트맵

>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33회 2020년 하반기 ...
‘제32회 2020년 상반기 ...
‘제31회 2019년 하반기 ...
 
HOME > 국내시장정보 > 정책
[환경부] 봄철 미세먼지에 총력 대응
이름 관리자 waterindustry@hanmail.net 작성일 2021.02.26 조회수 129
파일첨부

[환경부] 봄철 미세먼지에 총력 대응
발전, 생활, 수송 등 부문별 저감조치 및 특별점검 강화
공공사업장·관급공사장 등 공공부문 비상저감조치 상시화

 

 

정부는 3월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에 대비하여, 선제적으로 총력대응을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농도 발생 우려시기인 지난해 12월부터 2월 23일 기준까지 초미세먼지(PM2.5) 상황은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3월은 통상 초미세먼지(PM2.5) 농도가 연중 가장 높은 달이고,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기정체가 빈번하게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

 

정부는 현재 추진 중인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이행과제를 보다 강화하기로 했다.

 

정부는 관계부처 합동으로 3월 한 달 동안 발전·산업·생활·수송 등 부문별 저감조치와 특별점검을 강화할 계획이다.

 

△발전부문은 석탄화력발전소 총 58기 중 가동정지 기수를 기존 9~17기 에서 19∼28기로 확대할 예정이며 '환경부-농식품부-산림청-지자체'가 합동해 사업장의 불법배출과 농촌지역 등의 불법소각에 대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산업부문은 기존 자발적감축협약 사업장(324개소)·공사장(664개소)에 더해 전국 공공사업장과 관급공사장에서도 공사시간 단축, 살수량 증대, 날림먼지 방지벽·덮개 설치 등 상시적으로 저감조치할 예정이다.

 

△생활부문은 농촌 지역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을 집중수거하고 오염도가 높은 도로를 중심으로 도로청소차 운행을 확대한다. 또한, 388개의 집중관리도로를 대상으로 도로청소차 약 1천600대를 투입하여 1~2회하던 도로청소를 2~3회까지 확대키로 했다.

△수송부문은 운행차 배출가스 특별점검도 실시하고, 수도권을 중심으로 5등급 운행제한 중복적발차량에 대해 집중관리할 계획이다.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올 겨울철은 초미세먼지 상황이 이전에 비해 개선되는 추세이나, 3월은 기상여건 등에 따라 고농도가 빈번하게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라면서, "고농도 미세먼지가 발생한 후 대응하기보단 선제적 조치를 통해 3월동안 미세먼지 저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www.waterindustr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글 [환경부] 세계적 강소 물기업 키운다
다음글 [환경부]아우디, 이트론 충전주행거리 오류 확인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센터장 : 배철민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삼전동 72-3 유림빌딩 5층 TEL (02) 3431-0210   FAX (02) 3431-0260   E-mail waterindustry@hanmail.net
COPYRIGHT(C) 2012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