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로 설정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사이트맵

>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33회 2020년 하반기 ...
‘제32회 2020년 상반기 ...
‘제31회 2019년 하반기 ...
 
HOME > 국내시장정보 > 정책
[환경부] 물분야 국가의제 개발 위해 민·관 협력
이름 관리자 waterindustry@hanmail.net 작성일 2021.04.08 조회수 50
파일첨부

[환경부] 물분야 국가의제 개발 위해 민·관 협력
물분야 민·관 전문가,국가 대표 물 분야 의제 개발 추진
물분야 탄소중립 등 국제사회 쟁점 주도 및 물산업 해외진출에 활용

 

 

환경부(장관 한정애)는 (사)한국물포럼(총재 곽결호)과 4월 8일 오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물 분야 국가 대표 의제 설정을 위한 '물 분야 대표 의제 개발 학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학술회는 물관리 일원화 이후 물 분야 국제협력 활동의 효율성을 높이고, 체계적이고 일관적인 국제협력 추진전략 및 활용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열리는 것이다.

 

학술회는 환경부와 한국물포럼이 2020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물분야 국제협력 정기협의체 운영 사업' 중 하나로 스마트 기술 등 우리나라 물 분야의 강점을 반영해 대표의제를 도출한다.

 

물분야 국제협력 정기협의체 운영 사업은 물관리 일원화 이후 환경부 주도로 운영 중인 물 분야 국제협력 발전을 위한 협의체계로 국내 물 관련 기관간 소통 촉진 및 협력사항 발굴을 추진중이다.

 

곽결호 (사)한국물포럼 총재, 김동진 환경부 수자원정책국장 등 시민사회, 학계, 정부 및 공공기관 등 민·관 대표 전문가 60여 명이 참가해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의견수렴 및 심도 있는 논의를 펼친다.

 

이번 학술회는 먼저 물 분야 국제협력 대표 의제 개발 배경, 그간 전문가 토론회 등에서 논의했던 경과와 활용방안 등을 설명한다.

 

이어지는 6개 분과(세션) 토론에서는 수자원 확보 및 물 재해 등 6개 분야 △수자원 확보 및 물 재해 △상하수도 및 산업용수 △수질관리 및 수생태 △농업용수 및 지하수 △통합 물관리 및 재이용 △핵심공통주제의 중점과제를 도출하기 위해 해당 분야 전문가들이 논의하는 시간을 갖는다.

 

논의 과정에서 통합 물관리, 탄소중립 등의 물 정책을 비롯해 스마트 상·하수도 기술 등 우리나라 물 분야의 강점을 반영할 계획이다.

 

도출된 6개 분야별 중점과제들은 앞으로 전문가 토론회 등 추가적인 논의를 거쳐 국가 대표의제로 확정될 예정이다.

 

김동진 환경부 수자원정책국장은 "이번 행사는 물 분야 최초로 모든 이해 당사자의 참여와 의견수렴을 통해 국가 대표의제를 도출해가는 과정을 만들어낸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라면서, "앞으로 물 분야 기관 및 전문가들의 국제협력 활동에 이번에 도출될 대표의제가 도움을 주고, 이를 통해 국제협력의 목표가 제시되어 국가 위상을 높이는 것은 물론 물산업의 해외진출 확대까지 이어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www.waterindustr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글 [환경부] 환경책임투자로 탄소중립 앞당긴다
다음글 [환경부] 통합물관리 협의체, 9개 기관으로 확대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센터장 : 배철민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삼전동 72-3 유림빌딩 5층 TEL (02) 3431-0210   FAX (02) 3431-0260   E-mail waterindustry@hanmail.net
COPYRIGHT(C) 2012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