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로 설정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사이트맵

>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워터저널/글로벌물산업정보...
‘2018년 상하수도관리 선...
「2018년 상하수도관리 선...
 
HOME > 국내시장정보 > 정책
[국토부] 합천댐 ‘주의’ 단계 진입…남강댐·안동-임하댐에서 물공급
이름 관리자 waterindustry@hanmail.net 작성일 2018.02.01 조회수 169
파일첨부

[국토부] 합천댐 ‘주의’ 단계 진입…남강댐·안동-임하댐에서 물공급
보령·밀양·운문댐 등도 용수 비축 위해 대체 공급·도수로 가동 중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계속된 강우 부족으로 2월 1일부로 합천댐이 가뭄 ‘주의’ 단계에 진입함에 따라 긴축 운영을 강화하는 한편, 저수량이 낮은 보령댐 및 남부지역(낙동강·섬진강 수계) 댐의 가뭄 해소 시까지 총력적인 대응을 지속해 갈 계획이다.

 

국토교통부는 가뭄이 지속될 것에 대비하여 가뭄 예·경보를 통해 가뭄 현황 및 전망을 분석하고, 댐 용수 공급 상황을 점검하는 등 생활·공업용수 공급에 최대한 지장이 없도록 가뭄 대책을 추진 중에 있다.

 

지난 1월 30일 기준 전국 다목적댐 중 보령댐(17. 3. 25.)·밀양댐(`17. 12. 22.) ‘경계’ 단계, 주암댐 ‘주의’ 단계(`17. 7. 20.), 부안댐 ‘관심’ 단계(`17. 11. 28.)로 관리 중이며, 저수량이 예년에 비해 크게 부족한 용수댐인 운문댐, 평림댐, 대곡-사연댐은 가뭄 상황으로 관리 중이다.

 

1월 30일 오전 7시 기준 전국 다목적댐 총 저수량은 57억3천만 톤으로 예년의 97% 수준이나, 지역별 강우량 편차가 커 보령댐 및 남부지역 댐의 저수량이 예년보다 부족해 철저한 관리가 필요한 상황이다.

 

수계별 다목적댐 강우량(2017년 1월 1일~2018년 1월 29일)은 한강 1천091㎜(예년의 88%), 금강 992㎜(예년의 79%), 낙동강 826㎜(예년의 65%), 섬진강 949㎜(예년의 67%) 수준이다. 

1월 30일 오전 7시 기준 수계별 다목적댐 저수량은 한강 28억8천만 톤(예년의 105%), 금강 12억4천만 톤(예년의 111%), 낙동강 11억3천만 톤(예년의 83%), 섬진강 3억9천만 톤(예년의 72%)이다.

합천댐의 경우 작년부터 실제 필요한 용수만 공급하면서 저류 위주 댐 운영을 계속하여 왔으나, 작년 이후 강우량이 예년의 57%에 그치면서 댐 저수량이 ‘주의’ 단계까지 낮아진 상황이다.

 

‘댐 용수 부족 대비 용수 공급 조정기준에 따라 하천 유지용수를 감축하는 한편, ‘경계’ 단계 진입 예방을 위하여 수계 내 댐 간 연계 운영 등을 통해 합천댐의 용수 비축을 최대한 강화할 계획이다.

 

댐 용수 부족 대비 용수 공급 조정 기준은 관심(여유량 감량) → 주의(하천 유지용수 감량) → 경계(농업용수 감량) → 심각(생공용수 감량) 순이다. 수계 내 댐 간 연계 운영은 합천댐에서 공급해야 하는 생활·공업용수를 안동-임하댐, 남강댐 등 수계 내 타 다목적댐에서 대신 공급하고 그 양만큼 합천댐 용수를 비축하는 방식이다.

합천댐뿐 아니라 계속된 강우 부족으로 인해 가뭄 상황으로 관리 중인 모든 댐의 가뭄 상황이 해소될 때까지 총력 대응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지속적인 강우 부족에도 국토부에서 관리 중인 전국 댐(다목적댐 20개, 용수댐 14개) 평균 저수율은 예년의 96% 수준으로, 현재 모든 댐에서 정상적으로 생활·공업용수를 공급 중에 있다.

 

다만, 보령댐, 밀양댐, 운문댐 등 저수량이 부족한 댐은 댐 간 연계운영, 인근 광역·지방상수도와 저수지를 통한 대체 공급, 도수로 가동 등을 통해 댐 용수를 비축하고 있다.

 

특히, 댐 준공 이후 최악의 가뭄 상황을 겪고 있는 운문댐의 경우, 영천댐 하류에서 금호강 물을 취수하여 공급하는 비상공급 시설(금호강계통 광역상수도 비상공급 시설)을 건설하여, 2월 1일부터 시험통수(최대 12만 7천 톤/일)를 시행할 계획이다.

 

2017년 1월 1일부터 2018년 1월 29일까지의 운문댐 유역 강우량은 621㎜로 예년(1천259㎜의 49% 수준이다. 금호강계통 광역상수도 비상공급 시설은 시설용량 12만 7천 톤/일(시설 제원: 취수 시설 및 도수관로 2.6㎞, 공급계통: 금호강 → 금호강 계통 광역상수도 → 고산정수장)이다.

 

만약 비상공급 시설이 없었다면, 운문댐은 2월 초 저수위에 도달하여 급수지역(대구시·경산시·영천시·청도군 약 88만 명) 단수가 불가피한 상황이었으나, 비상공급 시설 가동을 통해 생활·공업용수 공급에 문제가 없을 전망이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올해 홍수기 전까지 생활 및 공업용수 공급에 큰 지장은 없을 것으로 전망되지만, 강수량 부족으로 인해 봄 가뭄 상황이 발생할 가능성도 있는 만큼, 댐 운영에 철저를 기하는 한편 관계 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을 지속할 것”이라며 “국민들도 앞으로 발표되는 가뭄 예·경보를 참고하시기 바라며, 물 절약 실천에 적극 동참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www.waterindustr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글 [환경부] 시판 페인트 5개 제품 분석 결과 발표
다음글 [환경부] 전국 지자체와 함께 미세먼지 대응 강화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센터장 : 배철민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삼전동 72-3 유림빌딩 5층 TEL (02) 3431-0210   FAX (02) 3431-0260   E-mail waterindustry@hanmail.net
COPYRIGHT(C) 2012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