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로 설정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사이트맵

>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38회 2023년 상반기 ...
‘제37회 2022년 하반기 ...
제37회 「2022년 하반기 ...
 
HOME > 해외시장정보 > 최신뉴스
[2023] [프랑스] 베올리아, 프랑스 최초 하수처리수 재사용한 식수 생산시설 가동
이름 관리자 waterindustry@hanmail.net 작성일 2023.11.20 조회수 509
파일첨부

[프랑스] 베올리아, 프랑스 최초의 하수 처리수 재활용 식수 생산시설 가동

방데워터와 함께 여러 단계로 조정 전역 순환 문제 해결 프로그램 '주르댕 프로그램' 진행

하수 전반에 걸쳐 방데지역에 건기인 5∼10월 150만㎥의 식수 추가로 제공

'주르댕 프로그램', 5년 이내 프랑스 하수 재건량 1%에서 10%로 소수는 것이 목표입니다

2027년까지 6만명이 할 수 있는 200만∼300만㎥의 하수 인력을 배치할 계획



프랑스의 글로벌 물기업인 베올리아(Veolia)와 방워데터(Vendee Eau)는 '주르댕 프로그램(Jourdain Program)'의 예외로 처리된 하수를 재활용하여 식수를 생산하는 프랑스의 현존하는 시설을 가동했습니다.  [사진출처(사진 출처) = 방데워터(Vendee Eau)]

프랑스의 글로벌 물기업인 베올리아(Veolia)와 방워데터(Vendee Eau)는 '주르댕 프로그램(Jourdain Program)'의 예외로 처리된 하수를 재활용하여 식수를 생산하는 프랑스의 현존하는 시설을 가동했습니다. [사진출처(사진 출처) = 방데워터(Vendee Eau)]

 

글로벌 물기업인 베올리아(Veolia)와 방데워터(Vendee Eau) 프랑스는 여러 단계로 구성된 전역적 순환 물 회수 프로그램'주르댕 프로그램(Jourdain program)'의 예외로 처리된 하수를 통해 재발식수를 생성하는 프랑스 존재의 시설을 가동했다. 이 솔루션은 방데(Vendee) 지역의 물성이 증가하는 5월부터 10월까지 150만㎥의 식수 확보를 추가로 제공할 계획이다.


처리된 하의 재사용과 같은 교체 수자원 개발은 프랑스에서 점점 더 점점 커지고 있는 개선하기 위한 다양한 솔루션의 일부입니다.


전 세계 여러 나라의 경우처럼 이 자원을 식수 생산에 사용하는 것은 경쟁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수 있고, 특히 반복적인 물 스트레스(물 스트레스)를 좀 더 많이 활용하기 위해 노력할 수 있기 때문에 더 많은 지역에서 해안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 프로젝트의 핵심요소인 장치는 최첨단 기술과 혁신적인 집약체이다.  처리된 하수를 5단계에서 받는 먼지, 제거, 바이러스로 인한 오염 물질(살충제, 신뢰할 물 등) 등을 제거해 최고의 품질의 물을 생성합니다.  [사진출처(사진 출처) = 방데워터(Vendee Eau)]

이 프로젝트의 핵심요소인 장치는 최첨단 기술과 혁신적인 집약체이다. 처리된 하수를 5단계에서 받는 먼지, 제거, 바이러스로 인한 오염 물질(살충제, 신뢰할 물 등) 등을 제거해 최고의 품질의 물을 생성합니다. [사진출처(사진 출처) = 방데워터(Vendee Eau)]


2025∼2030년까지 15만 명의 소비량에 해당하는 800만㎥의 물 부족이 예상되는 방데 지역은 하수에서 식수를 생산한은 프랑스의 개척자가 되어 자원 부족 위기에 대비하겠다는 비전과 결단력을 보여준 지역의 사례이다.


물 기술 분야의 세계적 리더인 베올리아는 도시의 450만㎥ 중 150만㎥의 하수를 초기(2023년부터 2026년까지) 재사용하는 정제장치(refining unit)를 설계하고 구현하는 데 전문지식과 최고의 글로벌 노하우를 제공할 수 있었다. 


이 용량은 2027년까지 6만 명의 주민이 소비하는 양에 해당하는 200만∼300만㎥의 하수를 재사용할 수 있도록 점진적으로 증가시킬 계획이다.


이 프로젝트의 핵심 요소인 정제장치는 첨단 기술과 혁신의 집약체이다. 5단계에 걸쳐 미세먼지, 박테리아, 바이러스, 미세오염물질(살충제, 약물 잔류물 등) 등을 제거해 최고 품질의 물을 생산한다.


최고 수준의 성능과 효율성을 달성하기 위해 베올리아는 한외여과 및 저압 역삼투압(Barrel™)을 기반으로 한 특허 기술을 채택했다. 자외선 소독 및 염소화 공정 1개뿐만 아니라 200개의 막(membrane) 요소를 포함하는 이 용액은 모든 관련 품질 기준을 준수하는 담수 생산을 보장한다.


베올리아(Veolia)의 에스텔 브라클리아노프(Estelle Brachlianoff) CEO는“국내 최초의 ‘요르단 프로그램(Jourdain programme)’은 국가의 주력 프로젝트로, 프랑스가 기후변화로 인한 문제를 해결하고 앞서 나갈 수 있는 기술과 의지를 지역 차원에서 보유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이 프로그램의 출시는 물의 중요성을 보완하고 강화핝다. 5년 안에 하수 재사용률을 1%에서 10%로 늘리겠다는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브라클리아노프 CEO는 특히 “여기서 우리는 미래의 식수 서비스를 구체적으로 발명하고 있다”라면서 “혁신의 최첨단에서 오늘날의 물 세계에서 가장 큰 도전 중 하나인 희소성에 대응할 수 있는 탁월한 서비스입니다”고 강조했다.


베올리아(Veolia)의 프랑스 및 특별 폐기물 유럽지역 책임자인 장 프랑수아 노그레테(Jean-Francois Nogrette)는 “식수 생산을 위한 하수 재사용은 수많은 헌신적인 지방 당국의 집단적 야망의 결실이며, 이 지역의 경쟁력과 매력 측면에서 실질적인 이점을 나타낸다”라면서 “이는 증가하는 물 부족에 대한 입증되고 지속 가능한 대응을 제공한다”라고 말했다.


베올리아는 최고 수준의 성능과 우수한 성능을 위해 한외여과 및 저압 역삼투압(Barrel™)을 기반으로 한 특허 기술을 채택했습니다.  [사진출처(사진 출처) = 방데워터(Vendee Eau)]

베올리아는 최고 수준의 성능과 효율성을 달성하기 위해 한외여과 및 저압 역삼투압(Barrel™)을 기반으로 한 특허 기술을 채택했다. [사진출처(Photo source) = 방데워터(Vendee Eau)]

 

베올리아와 하수 재사용


물 기술 분야의 세계적인 선두주자인 베올리아는 20년 이상 하수 재사용을 위해 노력했으며, 환경 및 보건 성능의 매우 강력한 기술 보증을 통해 프랑스의 이 선구적 프로젝트에 노하우를 기여할 수 있었다.


베올리아는 국제적으로 전체 가치 사슬을 석권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고객에게 프로젝트 관리, 규정 및 기술 노하우 측면에서 전문지식의 완전한 이점을 제공할 수 있다. 이는 베올리아가 20년 동안 세계 최초로 이 공정을 개발하는 공장을 운영해 온 나미비아의 빈트후크(Windhoke)의 경우에 특히 해당된다.


이 시설은 지역의 물 스트레스를 완화하기 위해 40만 명의 주민들에게 재활용된 하수로부터 식수를 공급한다. 그러나 또한 베올리아가 처리된 하수로부터 그 지역에서 많은 사용을 위해 다섯 가지 품질의 재활용된 물을 공급하는 미국 캘리포니아 서부 분지(West Basin)에도 있다.


1995년 이래로, 이 재활용을 통해 지하수면에서 10억㎥의 물이 빠져나가는 것을 막아왔다. 프랑스에서는 소형 물 재활용 장치(REUT box)의 설치 프로그램이 엄청난 성공을 거두었고, 이미 거의 55개의 공동체가 이 해결책에 관심을 표명했다.


베올리아(Veolia)는 1995년 이래로 하수처리수 재사용을 통해 지하수면에서 10억㎥의 물이 빠져나가는 것을 막아왔다. 프랑스에서는 소형 물 재활용 장치(REUT box)의 설치 프로그램이 엄청난 성공을 거두었고, 이미 거의 55개의 공동체가 이 해결책에 관심을 표명했다. [사진출처(Photo source) = 베올리아(Veolia)]

베올리아(Veolia)는 1995년 이래로 하수처리수 재사용을 통해 지하수면에서 10억㎥의 물이 빠져나가는 것을 막아왔다. 프랑스에서는 소형 물 재활용 장치(REUT box)의 설치 프로그램이 엄청난 성공을 거두었고, 이미 거의 55개의 공동체가 이 해결책에 관심을 표명했다. [사진출처(Photo source) = 베올리아(Veolia)]

 

[원문보기]


Veolia inaugurates France's first unit for reusing treated wastewater to produce drinking water

This water technology solution provides an additional resource of 1.5 million m3 of drinking water over the period from May to October for dry years in Vendee. 

The project is fully in line with the French Water Plan, which aims to increase wastewater reuse capacity in France from 1% to 10% within 5 years. 

 


Veolia and Vendee Eau inaugurated France's first unit for reusing treated wastewater to produce drinking water as part of the Jourdain programme. This solution will provide an additional resource of 1.5 million m3 of drinking water over the period from May to October, during periods of increased water shortage in the Vendee.


The development of alternative water sources, such as the reuse of treated wastewater, is part of a range of solutions for dealing with the increasingly frequent droughts in France. 


Using this resource to produce drinking water, as is the case in several countries around the world, can be an effective response, particularly in coastal areas that are subject to recurrent water stress, are densely populated and have high tourist flows.


With an estimated water deficit of 8 million m3 by 2025-2030, equivalent to the consumption of 150,000 people, the Vendee is an example of a region that has shown the vision and determination to prepare for the resource scarcity crisis by becoming a French pioneer in the production of drinking water from wastewater.


World leader in water technologies, Veolia was able to contribute its expertise and the best of its global know-how to design and implement a refining unit that will initially (from 2023 to 2026) reuse 1.5 million m3, out of the city's 4.5 million m3 of wastewater.


This capacity will then be gradually increased to reuse between 2 and 3 million m3 of wastewater by 2027, equivalent to the consumption of 60,000 inhabitants.


A key element of the project, the refining unit is a concentrate of high technology and innovation. In five stages, it removes particulate pollution, bacteria, viruses and micropollutants such as pesticides and drug residues to produce water of the highest quality. 


To achieve the highest degree of performance and efficiency, Veolia has employed its patented technology based on ultrafiltration and low-pressure reverse osmosis (Barrel™).


This solution, containing 200 membrane elements as well as 1 an ultraviolet disinfection and chlorination process, guarantees the production of fresh water that complies with all relevant quality standards.


"A national first, the Jourdain programme is the country's flagship project, demonstrating that France has the technologies and the commitment at the local level to move ahead and to address the challenges posed by climate change. Its launch complements and reinforces the importance of the Water Plan's ambition to increase wastewater reuse from 1% to 10% in 5 years," said Estelle Brachlianoff, Veolia's Chief Executive Officer. 


"Here we are concretely inventing the drinking water service of the future: a service of excellence, at the cutting edge of innovation, capable of responding to one of the greatest challenges in today's water world: that of scarcity."


"The reuse of wastewater to produce drinking water is the fruit of the collective ambition of a number of committed local authorities, and represents a real advantage in terms of competitiveness and attractiveness for these areas. It provides a proven and sustainable response to the increasing scarcity of water resources," said Jean-Francois Nogrette, Director of the France and Special Waste Europe zone.


Veolia and wastewater reuse


물 기술 분야의 세계적 리더인 베올리아는 20년 이상 폐수 재사용 분야의 전문가로 활동해 왔으며, 환경 및 건강 성과에 대한 매우 강력한 기술적 보장을 통해 프랑스에서 진행된 이 선구적인 프로젝트에 노하우를 기여할 수 있었습니다. 


국제적으로 베올리아는 전체 가치 사슬을 장악하여 고객에게 프로젝트 관리, 규정 및 기술 노하우 측면에서 전문성을 최대한 활용하도록 지원합니다. 특히 베올리아가 이 공정을 개발하는 세계 최초의 공장을 20년 동안 운영해온 빈트후크(나미비아)의 경우가 그렇습니다. 


이 시설은 지역의 물 스트레스를 완화하기 위해 재활용된 폐수에서 식수를 400,000명의 주민에게 공급합니다. 그러나 베올리아는 처리된 폐수를 통해 지역 내 다양한 용도로 5가지 품질의 재활용수를 공급하는 웨스트 베이슨(미국 캘리포니아)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1995년 이래 이러한 재활용을 통해 지하수면에서 10억 m3의 물이 빠져나가는 것을 방지했습니다. 프랑스에서는 소형 물 재활용 장치(REUT 박스) 설치 프로그램이 큰 성공을 거두었으며 이미 거의 55개 공동체에서 이 솔루션에 관심을 표명했습니다. 


베올리아 소개


베올리아 그룹은 생태학적 변화를 위한 벤치마크 기업이 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5개 대륙에 약 213,000명의 직원을 두고 있는 이 그룹은 현재 상황의 급격한 전환에 기여하는 물, 폐기물 및 에너지 관리를 위한 유용하고 실용적인 솔루션을 설계하고 배포합니다. 


세 가지 상호 보완적인 활동을 통해 베올리아는 자원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가용 자원을 보존하며 갱신하는 데 도움을 줍니다. 2022년 베올리아 그룹은 1억 1,100만 명의 주민에게 식수를, 9,700만 명에게 위생 시설을 제공했으며, 거의 4,400만 메가와트시를 생산하고 6,100만 톤의 폐기물을 회수했습니다. 


Veolia Environnement(Paris Euronext: VIE)는 2022년에 428억 8,500만 유로의 통합 수익을 달성했습니다. www.veolia.com


[출처 = 베올리아(Veolia) ( https://www.veolia.com/sites/g/files/dvc4206/files/document/2023/11/Finance_PR_Veolia_treatment_wastewater_11-17-2023.pdf ) / 2023년 11월 17일 ]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www.waterindustr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글 [중국] 중국 수소에너지 및 연료전지 기술·제품 전시회 참관기
다음글 [미국] IDE 테크놀로지, 운영 중인 체로키 워터디스트릭트에 물재이용 시설 설치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센터장 : 배철민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삼전동 72-3 유림빌딩 5층 TEL (02) 3431-0210   FAX (02) 3431-0260   E-mail waterindustry@hanmail.net
COPYRIGHT(C) 2012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