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로 설정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사이트맵

>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31회 2019년 하반기 ...
제31회「2019년 하반기 물...
제31회「2019년 하반기 물...
 
HOME > 해외시장정보 > 수주/발주 정보
[수주] [한국] 삼성중공업, 7,500억원 규모 친환경 유조선 10척 수주
이름 관리자 waterindustry@hanmail.net 작성일 2019.08.20 조회수 153
파일첨부

[한국] 삼성중공업, 7,500억원 규모 친환경 유조선 10척 수주

 

 

삼성중공업이 7천513억 원 규모의 액화천연가스(LNG) 연료추진 원유운반선 10척을 수주했다.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로부터 아프라막스급(11만3천 DWT·재화중량톤수) LNG 연료추진 원유운반선 10척을 총 7천513억 원에 수주했다고 지난 8월 19일 밝혔다.


아프라막스는 운임과 선가 등을 고려했을 때 선주들이 이상적으로 이윤을 낼 수 있는 경제적인 크기로 통상 8만∼11만 톤급 선박을 지칭한다. 수주한 선박은 오는 2022년 1월까지 순차적으로 선주 측에 인도될 예정이다.

 

1VN14DGQRK_4.jpg

 삼성중공업이 올해 처음으로 인도한 액화천연가스(LNG) 연료추진 원유운반선. [사진제공=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은 올 들어 현재까지 총 29척, 42억 달러를 수주해 목표 78억달러의 54%를 달성 중이다. 수주 선종도 LNG 운반선 11척, 원유운반선 14척, 석유화학 제품 운반선 2척, 특수선 1척, 부유식 원유 생산·저장·하역설비(FPSO) 1기 등 다양하다.

 

이번에 삼성중공업이 수주한 LNG 연료추진선은 말 그대로 LNG를 연료로 운항할 수 있는 배다. 삼성중공업이 독자 개발한 LNG 연료공급 시스템 ‘S-Fugas’가 적용된 이들 선박은 추진 연료로 LNG를 사용함으로써 기존 디젤유 사용에 비해 황산화물 99%, 질소산화물 85%, 이산화탄소 25%를 줄일 수 있다. S-Fugas는 영하 163도의 LNG를 기화시켜 선박의 메인 엔진이나 발전기 등에 공급하는 시스템으로 LNG 연료추진선의 핵심기술 중 하나다.

 

LNG 연료추진선은 내년 1월부터 시행 예정인 국제해사기구(IMO)의 황산화물 배출 규제(황산화물 함유량 3.5%→ 0.5% 이하로 감축)를 충족하면서 고유황유를 대체할 수 있는 가장 확실한 대응방안으로 꼽힌다. KOTRA는 2025년 세계 신조 발주 선박 시장의 60.3%(1천85억 달러)를 LNG 연료추진선이 차지할 것으로 전망했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2012년부터 다양한 형태와 재질의 LNG 연료탱크와 엔진을 적용해 LNG 연료추진선 시장 확대를 준비해왔다. 올 6월에는 LNG 연료추진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개발에 성공해 로이드 선급 인증을 획득하기도 했다.

 

이 회사는 이번 계약을 포함해 총 20척의 LNG 연료추진선(LNG 운반선 제외) 수주 실적을 기록했다. 삼성중공업의 한 관계자는 “지속적인 기술 개발과 국산화를 통한 원가 절감으로 수주 경쟁력을 한층 더 끌어올려 친환경 선박 시장을 주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www.waterindustr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글 [미국] 노스웨스트 파이프, 가니 컨스트럭션과 대형관 계약
다음글 [한국] 현대건설기계, 러시아서 굴삭기 등 3,000만 달러 규모 300여대 수주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센터장 : 배철민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삼전동 72-3 유림빌딩 5층 TEL (02) 3431-0210   FAX (02) 3431-0260   E-mail waterindustry@hanmail.net
COPYRIGHT(C) 2012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