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로 설정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사이트맵

>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35회 2021년 하반기 ...
‘제34회 2021년 상반기 ...
제34회「2021년 상반기 물...
 
HOME > 물산업기술 > 최신뉴스
[화제] 제주도 축산분뇨 유출지역 지하수 수질 개선 확인
이름 관리자 waterindustry@hanmail.net 작성일 2021.12.06 조회수 250
파일첨부

 화제

제주도 축산분뇨 유출지역 지하수 수질 개선 확인

국립환경과학원 시범사업 결과, 물세척 공법으로 질산성질소 수치 최대 90% 감소
실시간 수질 감시 시스템·오염물질 저감 기법 마련해 오염지역 수질보전에 기여


 

국립환경과학원(원장 김동진)은 ‘제주도 한림읍 축산분뇨 유출지역 지하수 수질개선 시범사업(2020〜2021년)’ 효과를 최근 분석한 결과, 지하수 질산성질소 수치가 최대 90% 낮아지는 등 개선 효과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지난 2019년 11월 7일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도 한림읍 축산분뇨 유출지역 지하수 수질개선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지난해 1월부터 최근까지 수질개선 사업을 진행했다.

 

국립환경과학원 연구진은 지난해 4월부터 8개월간 한림읍 일대 지하수 오염 지역을 조사했으며, 이곳 지하수의 상층부(심도 65〜80m)에서 측정한 지하수의 질산성질소 농도가 약 30㎎/L인 것을 확인했다. 반면 하층부(심도 180m 이하)의 지하수의 질산성질소 농도는 약 2㎎/L 이하로 나타났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상층부 지하수의 질산성질소 농도를 낮추기 위해 오염되지 않은 깨끗한 하층부(심도 180m 이하)의 지하수를 상층부 오염 지하수층에 주입, 고농도 질산성질소를 희석하고 각종 오염물질을 씻어내는 ‘물세척 공법(Flushing)’을 적용했다. 올해 6월부터 11월까지 주기적으로 24시간 동안 시간당 약 40㎥의 하층부 지하수를 끌어 올려 상층부에 주입했다.

 

주입한 지 약 5일 이후 상층부 지하수의 질산성질소 농도를 측정한 결과, 3〜4㎎/L로 낮아져 최대 90%의 개선 효과가 나타났다. 이는 「먹는물관리법」 수질기준인 10㎎/L보다 낮은 수치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이와함께 이곳 일대의 지하수 중 암모니아성질소 및 질산성질소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수질 감시 시스템(자동기기분석)을 올해 6월에 구축했다. 이 시스템은 지하 관정의 지하수를 공기 주입을 통해 일정 시간 간격(1시간)으로 채수해 자동기기분석 장비에서 지하수 수질변동을 연속적으로 측정한다.

 

국립환경과학원은 2024년까지 실시간 수질 감시 시스템에 원격 감시 기능을 더한 ‘현장 맞춤형 질산성질소 저감 시스템’을 개발해 지하수 오염취약지역 수질관리를 위한 과학적 근거를 마련할 예정이다.


신선경 국립환경과학원 환경기반연구부장은 “지하수 오염취약지역에 현장 자동기기분석 장비를 설치해 수질 변화를 상시적으로 감시하고, 지하수 오염물질 저감 기법으로 제주의 깨끗한 지하수 보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워터저널』 2021년 12월호에 게재]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www.waterindustr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글 2021년 11월 중 환경신기술 인증·평가 결과
다음글 [미국] 스탄텍, PBCWUD와 ‘ISO 55001 인증 획득’으로 북미 최조 수도시설 인증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센터장 : 배철민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삼전동 72-3 유림빌딩 5층 TEL (02) 3431-0210   FAX (02) 3431-0260   E-mail waterindustry@hanmail.net
COPYRIGHT(C) 2012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