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로 설정 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사이트맵

>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제32회 2020년 상반기 ...
‘제31회 2019년 하반기 ...
제31회「2019년 하반기 물...
 
HOME > 국내시장정보 > 기업
[한강청] ‘한탄강·신천 검은 물’잡는다
이름 관리자 waterindustry@hanmail.net 작성일 2020.06.26 조회수 46
파일첨부

[한강청] ‘한탄강·신천 검은 물’잡는다
이재명 도지사 등 5개 기관장과 ‘한탄강 색도 개선 위한 협약’ 맺어
공공처리시설 방류수질 강화, 경기북부 염색공장 현장단속으로 폐수 불법배출 차단

 

한강유역환경청(청장 최종원)은 경기도, 포천시, 동두천시, 연천군, 양주시 등 5개 기관과 ‘한탄강 색도 개선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이 협약식은 6월 25일 오전 10시 경기북부청사에서 개최되었으며, 최종원 한강유역환경청장, 이재명 경기도지사, 박윤국 포천시장, 최용덕 동두천시장, 김광철 연천군수, 조학수 양주부시장이 협약서에 공동 서명했다.

 

색도는 물의 색 정도를 나타낸 것으로 수도법에 의하면 수돗물 색도는 5도 이하로 정해져 있다. 신천의 색도는 최대 73도까지 측정되고 있다.

 

한탄강 수계인 영평천, 신천, 포천천은 연간 100만 명 이상이 찾는 국민 관광지였으나 염색공장이 경기북부에 밀집하면서부터 하천의 수질이 악화되고 수생태계도 훼손되었다.

 

그 동안 각 기관의 노력으로 하천의 수질은 크게 개선되었으나, 염색공장의 색도는 현재까지 크게 개선되지 못해 왔다.

 

특히 한탄강과 신천은 염색폐수의 색도로 인해 하천에 검은 물이 흐르는 것으로 보여 인근 주민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한강유역환경청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한탄강과 신천의 오랜 색도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선 경기도의 ‘한탄강 수질개선 타당성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해당 공공 하·폐수 처리시설의 방류수 색도기준을 설정하고, 색도 기준 준수를 위해 시설 개선이 필요한 시설은 정부혁신 방침에 따라 국고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염색폐수 배출시설 지도·점검을 통해 불법 배출업소 처벌을 강화하는 등 개별업소에 대한 관리도 강화할 방침이다.

 

최종원 한강유역환경청장은 “한탄강, 신천을 찾아가 보고 색도 개선의 필요성을 절감하였다”며 “이번 협약식을 통해 관계기관이 힘을 모아 한탄강 신천 색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www.waterindustr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전글 [영산강청] 여름철 녹조 발생 유관기관 협력체계 구축
다음글 [수자원공사] 상수도 체계 정비해 서귀포 물문제 해결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센터장 : 배철민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삼전동 72-3 유림빌딩 5층 TEL (02) 3431-0210   FAX (02) 3431-0260   E-mail waterindustry@hanmail.net
COPYRIGHT(C) 2012 글로벌물산업정보센터. ALL RIGHT RESERVED.